경북교육청, 회복적 생활교육으로 생활지도 관점 변화

따뜻한 생활지도! 회복적 생활교육 기반 조성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

입력시간 : 2019-12-05 14:17:19 , 최종수정 : 2019-12-05 14:17:19, 이동훈 기자
따뜻한 생활지도! 회복적 생활교육 기반 조성
따뜻한 생활지도! 회복적 생활교육 기반 조성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학교공동체 속에서 서로 존중하고 협력하며 행복한 생활을 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우는 회복적 생활교육 기반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운영중이라고 5일 밝혔다.


모든 생활지도가 법에 근거해야 하지만 학교에서의 갈등관계가  법에 의해 처리되는 과정에서 교원․학생․학부모 상호간 불신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가 있다. 


회복적 생활교육은 이런 문제점을 근원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에 기초해 교육공동체간 성숙한 관계형성으로 분쟁 당사자 상호관계가 회복되는 생활교육으로 관점의 전환이 필요한 상황에서 전개한다.



지난 3월 회복적 생활교육 안내자료 3,000부를 도내 전학교에 제작 배부해 기초 역량을 강화했고 4월 더케이 경주호텔에서 도내 초․중․고․특수 학교장 전체를 대상으로 민주적 학교문화 조성을 통한 회복적 생활교육 운영방안 연수를 했다.


또한 지난 8월 초 18명, 중 15명 총 33명의 도내 교감, 교사 등 생활교육 전문가로 구성된 선도지원단을 구성해 운영해 오고 있다. 


선도지원단은 생활지도의 방향을 교원의 통제와 지시 중심의 생활지도에서 교원․학생․학부모 상호간 협력과 관계 회복을 강조하는 회복적 생활교육으로 전환을 위해 학교를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아울러 지난 9월 1일부터 학교폭력에 대한 학교 자체 해결제가 확대 적용되어 당사자 간 교육적 관계회복의 필요성이 증대되면서 역할이 더욱 기대된다. 


서정원 학생과장은 학생과 학부모가 자율적으로 참여하고 민주적 학교문화 조성을 위해 인권 존중․자율성․책임을 중시하는 방향으로 학생 생활지도의 근본적 마인드 전환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학교에서 회복적 생활교육을 지속적으로 전개하도록 지원을 아기지 않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우리의생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